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임실사람들김여화의임실이야기인터뷰이사람화재의 인물

최종편집:2020-07-10 오후 01:55:50

전체기사

임실사람들

김여화의임실이야기

인터뷰

이사람

화재의 인물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피플 > 이사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이난초 명창,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 흥보가 보유자 인정 예고

이난초 명창, 남원시립국악단 예술총감독 재직중

2020년 04월 14일(화) 11:05 [임순남뉴스]

 

↑↑ 이난초 명창

ⓒ 임순남뉴스

문화재청이 남원시립국악단 예술총감독으로 재직 중인 이난초(李蘭草 1961년생, 전북 남원시) 명창을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흥보가 보유자로 인정 예고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 이난초 명창

ⓒ 임순남뉴스

이난초 명창은 호남 예인 집안 출생으로 7세부터 고(故) 김상용, 김흥남 명창에게 소리를 배웠다. 지난 1980년부터 고(故) 강도근(1918~1996) 전 보유자에게 입문해 흥보가를 이수했고, 강도근 전 보유자로 이어진 동편제 소리를 정통 계승해 안정적으로 창법을 구사했다. 그동안 전라북도 남원을 기반으로 많은 제자를 양성하는 등 전승 의지와 기반이 탄탄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동편제: 판소리 유파 중 하나. 웅장하고 화평한 소리가 특징임

‘판소리(흥보가)’는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의 다섯 바탕 중 하나로, 소리꾼의 재담과 해학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판소리(흥보가)’ 보유자로 인정 예고된 이난초 명창은 동편제 계열의 흥보가를 전승하고 있다.
* 판소리 다섯 바탕: 춘향가, 심청가, 흥보가, 수궁가, 적벽가

문화재청은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흥보가)’ 보유자로 인정 예고된 이난초 명창에 대해서 30일 이상의 예고 기간 동안 각계의 의견을 수렴‧검토하고, 무형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적으로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 인정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남원시 관계자는 “남원에 뿌리를 둔 동편제 계열의 흥보가를 전승한 이난초 명창이 국가무형문화재로 보유자 인정 예고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문화재 지정 및 보유자 인정을 통해 우리의 문화재가 후세에 전승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남원시의회, 후반기 의장에 양희재 ..

진남근 임실군의회 의장, 후반기 의..

[인사]남원시

이용호 국회의원, 일상 폭력 재발 ..

임실 관촌면, 국가유공자 명패달아..

임실군, 농한기 활용‘찾아가는 농..

더불어민주당 왜이러나?

정세균 국무총리, 완주 수소경제 현..

순창군, 4차분 마스크 44,660매 저..

[인사]남원시 사무관급 이상

최신뉴스

임실군 드림스타트 양육자를 위한 ..  

임실군, 농산물 산지 통합마케팅 ..  

한국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 코..  

남원 교룡산국민관광지‘언택트 관..  

남원시 사회적경제팀 마을기업‘달..  

남원시, 공간정보 경쟁력 강화를 ..  

남원시, 넷째아 이상 출생축하금 2..  

순창군-지역농협, 코로나 19 위기 ..  

순창군, 여름방학 대학생 행정인턴..  

순창군 유용유산균 아토피 피부염 ..  

전북도, 전북천년명가 10곳 선정  

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간 남원 상록..  

순창군, 찾아가는 지방규제신고센..  

순창읍 자율방재단, 지역 환경개선..  

‘순창 단오제’의 옛 모습, 성황..  



인사말 - 매체소개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Tel: 063-643-277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