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임실사람들김여화의임실이야기인터뷰이사람화재의 인물

최종편집:2020-07-16 오후 12:59:51

전체기사

임실사람들

김여화의임실이야기

인터뷰

이사람

화재의 인물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피플 > 이사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박대인 남원시청 주무관, 75회 사랑의 헌혈 '화제'

30리터의 사랑을 아시나요?

2019년 08월 07일(수) 11:54 [임순남뉴스]

 

↑↑ 박대인 남원시청 홍보전산과 주무관

ⓒ 임순남뉴스

혈액은 전체 몸무게의 7~8% 가량을 차지한다. 그 양은 60~70kg 체중의 성인 남성 기준으로 약 5ℓ(리터) 정도다. 이 중 약 1/3이상을 잃을 경우 과다출혈로 생명에 위협을 받게 된다고 한다.

7일 사랑의 헌혈 행사가 남원시청 앞 주차장에서 진행 중인 남원에 지난 1996년부터 지금까지 한 해도 거르지 않고 헌혈에 나서 75회째 헌혈을 달성한 직원이 있어 잔잔한 화제가 되고 있다.

남원시청 홍보전산과에 근무 중인 박대인 주무관이 그 주인공이다.

75회째 헌혈이면 1회 헌혈로 400㎖(미리리터)의 피를 뽑게 되니, 지금까지 총 30리터의 피를 나눴다는 이야기다.

박대인 주무관이 헌혈을 시작한 이유는 간단했다.

“고등학교 시절, 수업에 들어가기 싫어서 시작했던 헌혈이었는데, 대학교 들어가서 영화보고 싶고, 책 사고 싶고, 공강 시간에 할 일이 없어 별 생각 없이 헌혈을 계속 하다 보니, 헌혈 유공장 은장(30회), 금장(50회)도 받게 됐다”며 장난스럽게 헌혈 시작의 이유를 밝혔다.
헌혈의 소중함을 깨닫게 된 계기도 있었다.

“이제 7살이 된 둘째 조카가 돌잔치를 치루고 난 후, 갑자기 급성 백혈병에 걸렸을 때 혈액의 소중함을 절감했다”며 “그 때 모아놓은 헌혈증서가 조카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된 것 같아 헌혈의 보람을 느꼈고, 우리 사회에 피를 나눈 사람들이 없었다면, 조카가 골수이식을 받기 전에 굉장히 위험한 상황에 빠졌을 것 같아 피를 나눈다는 일에 대한 숭고함도 깨닫게 되었다”고 헌혈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의견을 밝혔다.

기회가 되는대로 헌혈에 나서고 싶다던 박대인 주무관은 “어느덧 75번째 헌혈을 이루다보니, 꼭 100회를 채워 헌혈 유공장 ‘명예장’도 받아보고 싶다”며 미소로 헌혈에 대한 향후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올 해 2번째 열린 남원시 사랑의 헌혈 행사에는 태풍에도 불구하고 많은 시민들이 모여 자신의 피를 나누며 봉사를 실천했다.

자신의 몸을 태워 세상을 밝히는 촛불처럼, 자신의 피를 나눠 모든 사람이 행복해지는 헌혈이 우리사회에서 좀 더 활성화되길 기대해본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북 30~31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

임실군청 6급 여성 공무원 아파트서..

임실군, 여름철 폭염 대비 취약계층..

전북 29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전북도, 데미샘자연휴양림 숙박시설..

임실군, 주민안전 최우선 불법노점..

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간 남원 상록..

장어 사체 15톤 무단투기 40대 페기..

전북도, 전북천년명가 10곳 선정

남원시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 서..

최신뉴스

남원시, 남원읍성 복원...발굴조사..  

2020 전북 성 주류화 확산 추진단 ..  

제24회 무주반딧불축제 취소...코..  

임실군청 여성공무원 사망 사건, ..  

임실 흑염소연구회, 흑염소 소시지..  

순창군, 갈색날개 매미충 적기방제..  

순창군, 코로나 위기 타개할 공공..  

전북도,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  

"가정 내 폐의약품은 보건소․..  

제90회 춘향제 온라인 비대면 축제..  

이용호 의원, 최숙현법 발의...가..  

경찰, 임실군청 여성공무원 휴대폰..  

전북보건의료사회서비스 노동조합 ..  

임실군, 민선 7기 10대 핵심사업 ..  

임실군, 청웅 집중호우 피해복구 ..  



인사말 - 매체소개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Tel: 063-643-277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