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임실사람들김여화의임실이야기인터뷰이사람화재의 인물

최종편집:2019-08-19 오후 02:37:11

전체기사

임실사람들

김여화의임실이야기

인터뷰

이사람

화재의 인물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피플 > 이사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박대인 남원시청 주무관, 75회 사랑의 헌혈 '화제'

30리터의 사랑을 아시나요?

2019년 08월 07일(수) 11:54 [임순남뉴스]

 

↑↑ 박대인 남원시청 홍보전산과 주무관

ⓒ 임순남뉴스

혈액은 전체 몸무게의 7~8% 가량을 차지한다. 그 양은 60~70kg 체중의 성인 남성 기준으로 약 5ℓ(리터) 정도다. 이 중 약 1/3이상을 잃을 경우 과다출혈로 생명에 위협을 받게 된다고 한다.

7일 사랑의 헌혈 행사가 남원시청 앞 주차장에서 진행 중인 남원에 지난 1996년부터 지금까지 한 해도 거르지 않고 헌혈에 나서 75회째 헌혈을 달성한 직원이 있어 잔잔한 화제가 되고 있다.

남원시청 홍보전산과에 근무 중인 박대인 주무관이 그 주인공이다.

75회째 헌혈이면 1회 헌혈로 400㎖(미리리터)의 피를 뽑게 되니, 지금까지 총 30리터의 피를 나눴다는 이야기다.

박대인 주무관이 헌혈을 시작한 이유는 간단했다.

“고등학교 시절, 수업에 들어가기 싫어서 시작했던 헌혈이었는데, 대학교 들어가서 영화보고 싶고, 책 사고 싶고, 공강 시간에 할 일이 없어 별 생각 없이 헌혈을 계속 하다 보니, 헌혈 유공장 은장(30회), 금장(50회)도 받게 됐다”며 장난스럽게 헌혈 시작의 이유를 밝혔다.
헌혈의 소중함을 깨닫게 된 계기도 있었다.

“이제 7살이 된 둘째 조카가 돌잔치를 치루고 난 후, 갑자기 급성 백혈병에 걸렸을 때 혈액의 소중함을 절감했다”며 “그 때 모아놓은 헌혈증서가 조카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된 것 같아 헌혈의 보람을 느꼈고, 우리 사회에 피를 나눈 사람들이 없었다면, 조카가 골수이식을 받기 전에 굉장히 위험한 상황에 빠졌을 것 같아 피를 나눈다는 일에 대한 숭고함도 깨닫게 되었다”고 헌혈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의견을 밝혔다.

기회가 되는대로 헌혈에 나서고 싶다던 박대인 주무관은 “어느덧 75번째 헌혈을 이루다보니, 꼭 100회를 채워 헌혈 유공장 ‘명예장’도 받아보고 싶다”며 미소로 헌혈에 대한 향후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올 해 2번째 열린 남원시 사랑의 헌혈 행사에는 태풍에도 불구하고 많은 시민들이 모여 자신의 피를 나누며 봉사를 실천했다.

자신의 몸을 태워 세상을 밝히는 촛불처럼, 자신의 피를 나눠 모든 사람이 행복해지는 헌혈이 우리사회에서 좀 더 활성화되길 기대해본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임실N치즈축제, 국화꽃에 코스모스 ..

(사)남원시자원봉사센터, 남원시문..

전북경찰, 경찰 비위 근절위해 '반..

순창군, 여름철 식중독 예방위해 총..

"우리도 요리할 수 있어요"

베트남 양궁 국가대표단 ‘임실에서..

국립임실호국원, 어린이와 함께 대..

남원시, 어린공원 새 단장 '오픈'

2019 전북·남원시 사회조사 13일..

임실봉황인재학당, 하반기 학사일정..

최신뉴스

임실군, 참옻 고부가 식품분야 개..  

임실군, 전국최초 태양광 버스정류..  

전라북도, 순창 쌍치작은도서관에 ..  

순창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벌초 전 예초기 무상 점검 받으..  

사용 편리한 순창사랑 상품권 이용..  

사)남원시자봉센터-CJ제일제당 남..  

남원시, 시민이 체감하는 신규사업..  

전북대도약 시대를 함께 열어가는 ..  

대안정치,제3지대 창당준비기획단 ..  

선거 공보물 허위사실 기재한 순창..  

[현장체크]휘어진 섬진강 자전거길  

임실군농악협의회 호남 좌도농악 ..  

임실군 농작업대행단, 고품질 사료..  

임실군, 317개 보행자용 도로명판 ..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