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임실사람들김여화의임실이야기인터뷰이사람화재의 인물

최종편집:2019-08-19 오후 02:37:11

전체기사

임실사람들

김여화의임실이야기

인터뷰

이사람

화재의 인물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피플 > 이사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남원 산내서 세계희귀종 '댕구알버섯' 발견

최근 6년 연속 잇따라 발견

2019년 08월 06일(화) 12:37 [임순남뉴스]

 

↑↑ 남원시 산내면 사과농장에서 발견된 댕구알 버섯(사진제공=남원시)

ⓒ 임순남뉴스

세계적 희귀종으로 알려진 댕구알 버섯이 남원시 산내면에서 최근 6년동안 잇따라 발견되어 화제가 되고 있다.

입석마을에서 사과 농장을 운영하는 주지환씨는 매년 발견된 댕구알 버섯 때문에 사과 밭을 주의 깊게 살펴보다 전년보다 늦은 8월 초순경 1개의 댕구알 버섯을 발견했다.

주지환씨의 사과 밭에서는 2014년도에 2개, 2015년도에 2개, 2016년에 8개, 2017년에 2개, 2018년에 1개, 2019년에 1개 발견되는 등 최근 6동안 16개의 댕구알 버섯이 발견되어 그 존재에 대해 많은 궁금증을 낳고 있다.

이번에 발견된 댕구알 버섯은 지름이 20cm ~ 24cm의 구형으로 축구공 모양과 비슷하며 표면은 백색을 띄고 있다.

Lanopila nipponica이라는 학명으로 불리는 댕구알 버섯은 여름에서 가을에 걸쳐 유기질이 많은 대나무 숲 속, 들판, 풀밭, 잡목림 등에서 발생한다.

중국에서는 성난 말이라는 뜻의 마발로 불리며, 일본에서는 귀신의 머리라는 뜻의 오니후스베로 불리는 댕구알 버섯은 우리나라에서는 눈깔사탕을 뜻하는 댕구알이라는 이름이 붙어있다.

한의학에서는 목이 붓고 아픈 데, 코피, 부정자궁출혈, 외상 출혈, 목이 쉰 데 등에 효과가 있다고 한다.

이 댕구알 버섯은 예부터 식용으로도 사용되고 있었던 것으로 여겨지나, 워낙 희귀한 탓에 양식이 이루어지지 못해 식용으로 일반화 되지는 못했다.

최근 제주도에서 강원도까지 전국 곳곳에서 잇따라 발견되어 많은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한 댕구알 버섯이 무려 5년 동안이나 같은 장소에서 신비한 모습을 드러내며 이 버섯의 생태와 효능에 대해 많은 궁금증을 낳고 있다.

농가주 주지환씨는 “댕구알 버섯의 효능이 뛰어난 만큼 전국적으로 널리 알려져서 많은 사람들이 접할 수 있게끔 대중화 및 상품화 되었으면 좋겠다”며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임실N치즈축제, 국화꽃에 코스모스 ..

(사)남원시자원봉사센터, 남원시문..

전북경찰, 경찰 비위 근절위해 '반..

순창군, 여름철 식중독 예방위해 총..

"우리도 요리할 수 있어요"

베트남 양궁 국가대표단 ‘임실에서..

국립임실호국원, 어린이와 함께 대..

남원시, 어린공원 새 단장 '오픈'

2019 전북·남원시 사회조사 13일..

임실봉황인재학당, 하반기 학사일정..

최신뉴스

임실군, 참옻 고부가 식품분야 개..  

임실군, 전국최초 태양광 버스정류..  

전라북도, 순창 쌍치작은도서관에 ..  

순창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벌초 전 예초기 무상 점검 받으..  

사용 편리한 순창사랑 상품권 이용..  

사)남원시자봉센터-CJ제일제당 남..  

남원시, 시민이 체감하는 신규사업..  

전북대도약 시대를 함께 열어가는 ..  

대안정치,제3지대 창당준비기획단 ..  

선거 공보물 허위사실 기재한 순창..  

[현장체크]휘어진 섬진강 자전거길  

임실군농악협의회 호남 좌도농악 ..  

임실군 농작업대행단, 고품질 사료..  

임실군, 317개 보행자용 도로명판 ..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