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임실사람들김여화의임실이야기인터뷰이사람화재의 인물

최종편집:2019-12-08 오후 08:56:40

전체기사

임실사람들

김여화의임실이야기

인터뷰

이사람

화재의 인물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피플 > 이사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순창 복흥출신 박상익씨 법원 부이사관 승진

7월 1일자 광주지방법원 수석 사법보좌관 발령 앞둬

2019년 06월 19일(수) 09:25 [임순남뉴스]

 

↑↑ 박상익 법원부이사관 승진

ⓒ 임순남뉴스

순창군 복흥 출신 박상익(57)씨가 최근 법원부이사관으로 승진하고, 7월 1일자 광주지방법원 수석 사법보좌관으로 발령받았다.

박부이사관은 순창군 복흥면 금월리 출신으로 전남대학교 생물학과를 졸업 후 지난 1988년 법원서기보 임용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법원에만 근무한 정통파 관료다.

2005년 법원사무관 승진 후 서울중앙지방법원과 서울고등법원에서 근무하고, 2007년부터 2008년까지 미국 루이스앤클락 VS과정 국외연수도 다녀온 재원이다.

이어 2012년에는 법원서기관으로 승진, 수원지방법원과 서울동부지방법원을 거쳐 현재는 서울고등법원에서 근무하고 있으며, 7월 1일자 인사발령을 앞두고 있다.

박 부이사관은 “어머니를 더욱 많이 찾아보고 고향 순창을 위해 더욱 관심을 가지라고 근무지가 광주로 정해진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대학교 졸업 후 줄곧 서울 경기 지역에서만 근무했던 지난 법원생활의 마지막 즈음을 순창 가까운 광주에서 할 수 있어서 매우 뜻깊다고 전했다.

서울과 수도권에 근무할 당시도 매번 명절이면 고향을 찾아 부모님과 고향 이웃들에게 안부를 전하고, 순창에 계속적인 관심을 가져온 박 부이사관은 이제는 혼자 계시는 노모와 노모를 모시는 큰누나, 이웃들에게 항상 고마움을 전했다. 딱히 고향을 위해 물질적인 도움을 주진 못했으나 언제나 든든한 고향의 품을 잊어본 적이 없다는 그는 광주 발령 이후에는 자주 순창을 찾아 볼 것을 다짐했다.

박 부이사관은 “순창에 올 때마다 참 많이 발전했구나 라는 생각을 한다”면서 “앞으로도 더욱 발전될 순창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다. 언제나 순창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광주지방법원에서 근무할 것”이라는 포부를 전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임실상성문화마을사업 “올해도 풍..

[포커스]김진환씨, 임공노 신임 위..

임실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사..

[기자회견]공공의대법 정기회 처리 ..

순창군 “발효미생물산업화지원센터..

남원시, 전라북도 주택·건축분야 ..

한국농어촌공사 남원지사, 2019년 ..

임실 청웅면, 고질·상습 체납지방..

전주지검남원지청, 4,15총선 선거사..

임실읍, 희망2020 나눔 캠페인 온정..

최신뉴스

전북선관위, 제21대 국회의원선거 ..  

전북도, 동부권식품클러스터 전면 ..  

2019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임실군 다문화가족, 하반기 배우자..  

임실군의회, 2019 행감 마무리, 날..  

임실N치즈축제’ 4년 연속 전라북..  

임실 성수면, 함께 즐기고 더불어 ..  

임실군 풍년 농사는 우량 종자 확..  

대만 신민고-남원제일고 교육 친선..  

2040년 남원시 지속가능한 미래발..  

남원랜드 민간개발 투자협약 체결  

순창군, 도로명주소 안내시설물 일..  

순창군 장애인 후원인의 밤’행사 ..  

순창군립도서관 상주 작가, 지난 6..  

연말 송년 모임, 순창사랑상품권 ..  



인사말 - 매체소개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