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일반지방자치중앙정치지방선거

최종편집:2020-06-06 오후 03:08:21

전체기사

정치일반

지방자치

중앙정치

지방선거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정치 > 지방자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남원다움관 개관...다양한 컨텐츠 선보여

2019년 10월 04일(금) 22:27 [임순남뉴스]

 

ⓒ 임순남뉴스

남원의 어제와 오늘의 이야기, 그리고 시민들의 추억과 기억을 기록으로 보존하는 남원다움관이 4일 정식 개관했다.

남원다움관은 남원시 검멀1길 14 일원에 연면적 671.67㎡, 지상 2층의 규모로 4일 오후 2시 남원다움관에서 개관식을 진행하여 근현대 남원의 삶을 바탕으로 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인다.

남원시(시장 이환주)는 그동안 수집공모전, 구도심기록화조사 등으로 기록물을 상시 수집하고 국비공모사업을 통해 근현대자료를 바탕으로 구현한 체험콘텐츠를 구축하는 등 남원의 삶과 이야기를 보여주는 중요한 기록물들이 방치되고 훼손되지 않도록 수집하고 보존 가능한 공간을 만들기 위해 주력해왔다.

주요 시설을 살펴보면 △ 남원에 관해 전문지식을 휴식과 함께 살펴볼 수 있는 전문서가 「남원포레스트」 △ 남원 근현대 생활사 전시 및 체험해볼 수 있는 「공간의 기억」 △ 각종 문서와 행정박물들을 통해 행정변천사를 살펴보고 체험하는 「나도 공무원」과, △ 각종 프로그램과 교육이 가능한 「창작발전소」등으로 이루어졌다. 또한, 외부는 휴식을 위한 야외공원과 어린이놀이 공간으로 꾸며놓아 전시와 체험, 휴식을 한 공간에서 즐길 수 있도록 하였다.

남원다움관은 광한루원, 남원예촌 등 남원의 주요 관광지와 근접해 있어 연계관광이 가능하며, 매주 화요일에서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이환주 시장은 “남원다움관은 중요기록물과 이야기를 지속적으로 수집․보존하여 남원을 알기 쉽고 재밌게 알려주는 복합문화공간으로, 남원의 기억을 기록으로 보존하는 기록보존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입식테이블로 바꿨더니 손님들이 ..

임실군, 모든 출산가정에 기저귀 무..

“남원으로 떠나는 나만의 여행”

전북청년허브센터 대학생 공기관 인..

남원소방서, 폭염대비 만발의 준비

황숙주 순창군수, 국가예산 확보 위..

[인사]기획재정부 실장급

전북도의회 후반기 의장단 후보 난..

신규 농촌지도·연구직 공무원 순창..

순창 미래발전 기획단, 코로나19 이..

최신뉴스

제65회 현충일 추념식 국립임실호..  

전북도, 여름철 대표 보양식 미꾸..  

임실, 코로나19 극복 청년 긴급 지..  

2020 임실N치즈축제에 오면 구절초..  

임실군 학교연계형 공공스포츠클럽..  

남원산내, 아름다운 주거 경관개선..  

남원여성문화센터, 농식품부 공모..  

남원시, 3년 연속 재난관리 잘하는..  

2020년 장류축제장 경관조성은 우..  

순창군, 코로나로 피해 입은 청년..  

순창군, 찾아가는 방문서비스로 정..  

기상청, 4일 오전 11시부터 순창에..  

국립임실호국원, 호국보훈의 달 안..  

순창군, 자체개발 농업미생물 배지..  

순창 쌍치면 백은장학회 대학신입..  



인사말 - 매체소개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Tel: 063-643-277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