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일반사건사고노동/취업환경식품/의료35사단지역임실

최종편집:2019-09-20 오후 11:24:07

전체기사

사회일반

사건사고

노동/취업

환경

식품/의료

35사단

지역임실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달걀껍데기 산란일자 표시제 전면 시행"

23일부터 산란일자 미표시 달걀 유통·판매 금지

2019년 08월 21일(수) 15:30 [임순남뉴스]

 

전북도는 8월 23일부터 달걀껍데기 산란일자 표시제가 전면 시행되어 산란일자가 표시된 달걀만 유통·판매할 수 있다고 21일 밝혔다.

달걀 산란일자 표시제는 달걀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소비자에게 정보제공을 강화하고자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마련한 것으로 제도 연착륙을 위해 6개월간 계도기간을 거쳐 8월 23일부터 전면 시행된다.

이번 달걀 산란일자 표시 전면시행으로 달걀껍데기에는 산란일자 4자리(시행 ‘19.8.23.), 농가고유번호 5자리(시행 ’18.8.23.), 사육환경 1자리(시행 ’18.4.25) 총 10자리가 표시e된다.

10자리 표시사항은 순서대로 나열하여 1줄로 표시하거나 산란일자와 그 나머지 정보를 나누어 2줄로 표시할 수 있다.
*달걀산란일자: 0823
*농가고유번호: M3FDS
*사육환경번호: 2
1 방사, 2 평사, 3 개선케이지(0.075㎡/마리)
4 기존 케이지(0.05㎡/마리)

한편,식품등의 표시·광고에 관한 법률 제4조의 규정에 의거 식용란수집판매업자, 축산물판매업자, 축산물가공업자 등이 산란일을 표시하지 않고 달걀을 유통·판매하는 경우에는 영업정지 처분을, 산란일을 위·변조하는 경우에는 영업허가・등록 취소 등 행정처분을 받게 된다.

또한 산란계 농가가 의무적으로 발행하여야 하는 거래명세서를 발급하지 아니하거나 거짓으로 발급하게 되면 형사 고발 조치된다.

전라북도 관계자는 “달걀껍데기 산란일자 표시 제도가 빠르게 정착할 수 있도록 농가와 달걀을 판매·취급하는 업체 등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홍보는 물론 점검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4·15 총선]남원·순창·임실지역 ..

남원시, 상반기 노후 경유차 조기폐..

임실군보건의료원, 찾아가는 암 이..

임실N치즈축제, 관광객 몰이 SNS핫 ..

한국도로공사, 수납원 정규직화 관..

임실군, 군민안전보험 가입…주민안..

순창 옥천인재숙, 정형수 방송작가 ..

순창군, 농가소득사업 20억원 지원..

순창군, 국제주니어테니스대회 대표..

남원 산동면-서부지방산림청, 쓰러..

최신뉴스

순창군, 서울지역 코레일관광객 유..  

순창군 무허가 축사 적법화 추가 ..  

순창군, 저소득계층 임대보증금 무..  

순창군, 미니-메드 스쿨 과정 성황..  

[기획]2019 임실N치즈축제  

포용적 복지실현을 위한 ‘임실군 ..  

"옻나무 활용 식품원료사용 어렵다..  

2019 한국미술협회 임실지부, 회원..  

봉황인재학당, 2020학년도 고등학..  

2019 한국도로공사 정원박람회 개..  

남원시보건소, 국가 5대 암검진 항..  

송하진 지사, 제17호 태풍 ‘타파..  

전북도,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  

순창군, 국제주니어테니스대회 대..  

순창 옥천인재숙, 정형수 방송작가..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