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일반지방자치중앙정치6.2지방선거

최종편집:2019-05-24 오후 04:57:02

전체기사

정치일반

지방자치

중앙정치

6.2지방선거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이용호의원, 4당 선거제개편안, 호남정치 파산된다

이용호의원, 민주평화당에 공개질의서 보내

2019년 03월 14일(목) 15:39 [임순남뉴스]

 

민주평화당에 묻습니다.

호남을 근거지로 하는 민주평화당이 호남 지역구의 25%가 조정대상에 들어가고, 호남을 정치적 파산으로 몰고갈 게 뻔한 선거구제 개편에 앞장서는 이유가 무엇입니까?

민주평화당이 민주당, 바른미래당, 정의당과 합의한 대로 지역구를 225석으로 줄일 경우 인구수가 부족해 조정을 해야 하는 지역구가 총 26석입니다. 그런데, 조정 대상 지역구가 수도권은 적고, 농촌 지역은 많은 심각한 불균형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서울은 49석 중 2석(4.1%), 경기는 60석 중 6석(10%)만 조정하면 되는데 비해, 호남은 28석 중 25%인 7석을 조정해야 합니다. 광주는 8석 중 2석(25%), 전남은 10석 중 2석(20%), 전북은 10석 중 3석(30%)입니다.

만약 이대로 지역구가 줄어든다면 호남은 심각한 정치적 타격을 받을 것입니다. 농촌 지역의 경우 주민이 지역구 국회의원 한번 만나기가 더 힘들어질 게 뻔합니다. 주민을 대변할 통로는 줄고, 농어촌 민생은 더 소외될 것입니다.

국회의원 수는 곧 지역의 힘입니다. 가뜩이나 경제가 수도권에 집중된 마당에 지역구 의원수가 줄어 정치까지 수도권에 몰리게 되면 지방경제는 퇴보하고, 지방분권은 요원해질 것입니다.

헌법 123조는 국토균형발전을 국가의 의무로 삼고 있습니다. 지역구 의석수를 줄이자는 주장은 국토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을 저해하는 것으로, 헌법 정신에 역행하는 처사입니다.

민주평화당에 요구합니다.

정치적으로 제 발등을 찍는 우를 범해서는 안 됩니다. 민주평화당이 진정 호남을 대변한다면, 호남을 정치적으로 혼란에 빠트리는 지역구 축소 패스트트랙 열차를 당장 멈춰 세워야 합니다. 민주평화당 지도부와 의원님들의 현명한 결정을 부탁드립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임실 옥정호 간선임도 개통-반세기 ..

임실읍-한국석유관리원 전북본부, ..

순창군, 2019 소비자에게 신뢰받는 ..

생활문화 “怡(기쁨이)판 肆(자유로..

[속보]민주당 임순남지역 당원명부 ..

남원시 지방행정동우회 임원진과 간..

임실 덕치면 의용소방대 양계장 화..

순창군, 기능성 게임 콘텐츠 구축에..

순창군 국내 최장 270m 채계산 출렁..

순창군립도서관, 2019 인문독서아카..

최신뉴스

국립임실호국원, 다시 부르는 호국..  

임실군, 농식품 가공 전문인력 집..  

임실군,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물림 ..  

임실치즈테마파크, 구절초 동산 재..  

순창군, 가족관계등록신고 길라잡..  

순창군, 쌍치 피노마을 농촌관광거..  

남원시자원봉사센터-건보남원지사,..  

당선위해 조합원에게 향응 제공한 ..  

임실군립도서관, 오는 29일 ‘문화..  

임실군, 파종기 유해야생동물 피해..  

순창 발효커피, 강천산 휴게소 광..  

전국 복싱인 큰 잔치 25일 화려한 ..  

“여성바둑 세계 최강 남원에서 가..  

[속보]남원 A조합장 구속여부 오늘..  

유성엽 국회의원 "새만금 사업 4無..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