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일반지방자치중앙정치6.2지방선거

최종편집:2019-06-17 오후 01:25:11

전체기사

정치일반

지방자치

중앙정치

6.2지방선거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정치 > 지방자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임실군, 논에 콩을 심으면 지원금 ‘팍팍’

논 콩 재배 확대, 타작물 재배지원사업 대폭 확대
지역농협과 손잡고 수매장려금 추가 지원

2019년 04월 11일(목) 22:43 [임순남뉴스]

 

임실군이 논에 콩을 재배토록 하는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을 대폭 확대한다고 11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논의 타작물 재배 일환으로 논 콩 재배 확대를 위하여 오수관촌농협(조합장 정철석) 및 임실농협(조합장 최동선)과 협력하여 수매 장려금을 대폭 지급하기로 했다.

논콩 수매장려금은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에 참여한 농가 중 농협과 논콩 수매약정을 체결하고, 수매물량에 대하여 임실군과 농협이 각각 500원씩 kg당 1,000원의 장려금을 추가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특등 기준 논콩 수매가격은 가마(40kg)당 18만원이며 장려금 4만원이 추가 지원되어 수매 농가는 22만원을 지급받게 된다.

올해 임실군의 벼 재배 감축 목표는 284ha로 타 작물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

군의 재배 여건을 고려 장류산업의 원료인 콩을 집중 육성 원물을 확보하기 위하여 논 콩 재배를 적극 권장하고 있다.

논 콩을 재배하는 농가는 국비 지원사업으로 ha당 타작물 재배 보상금 325백만원이 지원된다.

군은 콩 재배에 소요되는 농자재(비닐, 종자)지원사업으로 60만원, 벼 재배 농지에 지급되던 군비 직불금도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에 참여한 농지에 한해서 40만원 정도를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농협 협력사업으로 수매장려금 220만원을 별도로 지급할 계획이다.

심 민 군수는 “쌀시장 수급 및 가격안정을 도모하기 위하여 논콩 재배 확대사업을 농협과 협력하여 대대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지역 농가들이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이용호 의원, 남원 인월 교통안전 ..

임실군, 유튜브 ‘임실엔TV’ 채널 ..

임실군 감성리 일대 버드나무 생태 ..

[포토뉴스]남원 수지면주민, 가축분..

남원시, 고고(GO!古)가야주민수호단..

남원시 청렴동아리, 청렴캠페인 추..

남원시환경사업소, 뱀사골 맑은 계..

순창군 관내 20곳 기업체에 문화공..

임실군 건강하고 안전한 농작업 환..

남원 요천에 종합물놀이장 만든다

최신뉴스

가칭)남원언론인협회 집행부 구성 ..  

"도내 이통장 기본수당 30만원으로..  

‘우리 다 함께 웃어요’순창군 공..  

순창 매실, 서울 도심 소비자들에..  

임실군, 공무원 농촌일손돕기 ‘구..  

전북도내 관광지 41곳에 무료 와이..  

남원시농기센터, 홈커밍데이 개최  

김순복 남원시 노인복지담당, 대통..  

남원 원룸 사망사건 60대 여성 검..  

강인형 전 순창군수, 대법원 벌금 ..  

순창군, 오는 주말에 순창농요금과..  

순창군 바이오헬스 마이크로바이옴..  

임실군의회, 심폐소생술 전문응급..  

농공전주․완주․임실지..  

남원 요천에 종합물놀이장 만든다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