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일반사건사고노동/취업환경식품/의료35사단지역임실

최종편집:2019-04-19 오후 05:23:49

전체기사

사회일반

사건사고

노동/취업

환경

식품/의료

35사단

지역임실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남원시보건소 "홍역 예방 하세요"

홍역 환자 수도권- 대전서 집단 발병

2019년 04월 11일(목) 00:49 [임순남뉴스]

 

ⓒ 임순남뉴스

남원시보건소가 최근 경기도와 대전에서 홍역환자가 집단 발생함에 따라 홍역예방 관리에 적극 나서고 있다.

남원시 보건소는 먼저 자녀들에게 적기 백신접종을 실시하고 홍역유행 국가를 방문해야 할 경우 사전에 예방접종을 실시할 것을 당부했다.

홍역은 기침이나 재채기를 통해 나온 호흡기 분비물과 비말이 공기 중에 떠다니다가 흡입했을 때, 공기로 전파되는 바이러스 질환으로 면역력이 낮은 사람이 환자와 접촉하는 경우 90%이상 발병하는 전염성이 강한 감염병이다.

또한 홍역은 잠복기가 7일 ~ 21일(평균10~12일)로서 급성발열을 포함하는 감기증상과 특직정인 발진증상(구강 또는 체내 홍반성 발진)을 가지고 있으며, 발진 4일 전후로 전염성이 높아 2차 감염을 막기 위해 격리가 반드시 필요하다.

남원시 보건소는 홍역환자 접촉대상자로 보건소에서 연락을 받은 경우 안내에 따라 예방접종을 받고, 기본 예방수칙(마스크 착용하기, 기침예절, 손씻기)을 준수하여 감염병이 확산되지 않도록 꼭 협조해 주실 것을 당부 하였다.

남원시 보건소(이순례소장)은 “2월 초 도내에서도 홍역환자가 발생하는 등 지역내 접촉자는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기 때문에 안심할 수 없다”며 “홍역환자와 접촉하였거나 유행국가를 방문한 뒤 의심증상이 나타나면 먼저 의료기관을 방문하기 보다는 남원시 보건소에 즉시 신고하여 진료를 받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홍역은 예방접종을 받는 경우 97%의 예방효과(1차 93%, 2차 97%)가 있으며, 1차 접종 후 4주 간격으로 접종을 실시하여야 한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옥정호 순환도로 개설...정부가 나..

임실군, 논에 콩을 심으면 지원금 ..

지역주민, 소음·비산먼지 등 민원..

임실군 어르신들…“청정하게 시원..

송하진 전북도지사, 4번째 남원시 ..

남원시·의회, 건설현장 민원 제기..

임실군, 쾌적한 농촌환경위해 농촌..

(인사)순창군

남원시 대강면, 인구늘리기 총력 추..

남원시 ‘해뜨레베스티움’ 건설민..

최신뉴스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 '성..  

임실군, 원예농산물산업 만점 ‘전..  

임실군 치매걱정 없는 건강한 삶 ..  

남원시, 국민디자인단 과제공모  

김주열 열사 묘역에서 제59주년 4...  

광한춘몽(廣寒春夢) 춘향제 준비에..  

순창군 소속 공무원, 인재양성을 ..  

순창군, 지역화폐 발행을 위한 판..  

사)국군문화진흥원, 순창군 인문독..  

순창군민의 날, 군민체육대회 3만..  

봄철 축제, 안전사고 조심하세요!  

[2020년 4·15총선 특집]무소속 이..  

도공 전북본부, 전주수목원 제3회 ..  

순창군 “엘리트 정구 선수들 또 ..  

"대한민국 의로운 반려동물 대상에..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