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일반지방자치중앙정치6.2지방선거

최종편집:2019-04-19 오후 05:23:49

전체기사

정치일반

지방자치

중앙정치

6.2지방선거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정치 > 지방자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순창군, 공무원 주거안정기금 운용 지원

2019년 04월 09일(화) 19:55 [임순남뉴스]

 

순창군이 정주인구 확대를 위해 관내에 주택을 마련할 경우 최고 5000만원까지 대출해주는 공무원 주거안정기금을 운용한다고 9일 밝혔다.

군은 지난 제240회 순창군의회 임시회에서 `순창군 공무원주거안정 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가 통과됨에 따라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향후 조례안을 공포하고 관련 금융기관과의 업무 협약 등의 절차가 남아있지만 늦어도 6월내에는 시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공무원 주거안정기금은 최근 임용되는 신규 공무원 중 타 지역 출신 비율이 점차 증가하고 타 지역으로 전출 요구가 늘어나고 있어 이에 대한 대책으로 마련됐다.

실제로 2018년 신규직원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신규공무원 58명중 27명(47%)이 전세금 및 주택매입비용 과다 등 정주여건이 열악해 관외에서 출퇴근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이번 기금안을 자세히 살펴보면 순창지역에 주택을 매입할 경우 매입가의 60%안에서 최고 5000만원, 전세는 금액의 80%안에서 최고 3000만원까지 대부해준다. 또한 이차보전도 진행할 예정이어서 미주택자들에게 큰 희망이 되고 있다.

이번 기금조성이 청년층 공무원들의 주거 안정화를 통해 지역내 정주인구 확산으로 이어져 지역경제 활성화에 훈풍이 불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또 신규 공무원 외 미주택자에 대해서도 대출이 이뤄질 예정이어서 관외 거주하는 공무원들 또한 관내 유입을 촉발시키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이번 기금은 단순히 공무원을 위한 대책보다는 순창내 정주인구를 늘려 지역내 경기 활성화를 위해 추진됐다”며 “향후 행정절차 등을 조속히 추진해 빠른 시일내에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옥정호 순환도로 개설...정부가 나..

임실군, 논에 콩을 심으면 지원금 ..

지역주민, 소음·비산먼지 등 민원..

임실군 어르신들…“청정하게 시원..

송하진 전북도지사, 4번째 남원시 ..

남원시·의회, 건설현장 민원 제기..

임실군, 쾌적한 농촌환경위해 농촌..

(인사)순창군

남원시 대강면, 인구늘리기 총력 추..

남원시 ‘해뜨레베스티움’ 건설민..

최신뉴스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 '성..  

임실군, 원예농산물산업 만점 ‘전..  

임실군 치매걱정 없는 건강한 삶 ..  

남원시, 국민디자인단 과제공모  

김주열 열사 묘역에서 제59주년 4...  

광한춘몽(廣寒春夢) 춘향제 준비에..  

순창군 소속 공무원, 인재양성을 ..  

순창군, 지역화폐 발행을 위한 판..  

사)국군문화진흥원, 순창군 인문독..  

순창군민의 날, 군민체육대회 3만..  

봄철 축제, 안전사고 조심하세요!  

[2020년 4·15총선 특집]무소속 이..  

도공 전북본부, 전주수목원 제3회 ..  

순창군 “엘리트 정구 선수들 또 ..  

"대한민국 의로운 반려동물 대상에..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