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임실사람들김여화의임실이야기인터뷰이사람화재의 인물

최종편집:2019-06-17 오후 01:25:11

전체기사

임실사람들

김여화의임실이야기

인터뷰

이사람

화재의 인물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피플 > 이사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남원 인월에 둥지 튼 코메디언 전유성씨, 시민과 소통 나선다

오는 27일 11시 국립민속국악원 예음헌서 첫 무대

2019년 03월 20일(수) 16:40 [임순남뉴스]

 

ⓒ 임순남뉴스

남원 인월에 둥지를 튼 코메디언 전유성(70)씨가 오는 27일 오전 11시 남원국립민속국악원 예음헌에서 '남원으로 이사온 전유성입니다'를 소재로 시민과 대화에 나선다.

이어 자신의 개그맨 데뷔 50주년을 맞아 그와 톱스타급 후배들이 각 분야에서 십시일반 힘을 모아 기념 공연을 펼친다.

‘데뷔 50년 만에 제일 큰 무대, ’전유성의 쑈쑈쑈‘ : 사실은 떨려요'(이하 전유성의 쑈쑈쑈)는 오는 5월 11~12일 서울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을 시작으로 6월 22일 전주, 6월 29일 제주도까지 진행된다.

이번 ‘전유성의 쑈쑈쑈’에는 코미디언 김미화, 김학래, 김한국, 심형래, 이성미, 이영자, 이홍렬, 임하룡, 전영미, 조혜련, 졸탄, 주병진, 최양락(가나다순) 뿐만 아니라 코미디시장과 예원대학교 코미디학과 출신 제자들이 대거 출연한다.

또한, 노사연, 양희은, 전영록, 전인권, 조덕배 등 동료 가수가 출연 예정이다.

이어 최현우, 구본진, 김민형, 김상순, 한만호 등 프로 마술사와 '컴플리트'로 유명한 일본 마술사 '닥터레옹'도 출연을 약속했다. 이렇게 각 분야의 쟁쟁한 후배들이 번갈아 출연한다.

특히 음악, 토크, 개그, 마술까지 함께하는 화려한 퍼포먼스로 최고의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공연을 총 지휘하는 김준오 프로듀서는 "후원 없이 벌인 일이라 제작비는 부족하지만 출연진과 제작진 모두 즐겁게 준비 중이다"며 "기업 후원이나 개인 후원, 각종 협찬 모집 중인데 대놓고 광고하려고 하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전했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이용호 의원, 남원 인월 교통안전 ..

임실군, 유튜브 ‘임실엔TV’ 채널 ..

임실군 감성리 일대 버드나무 생태 ..

[포토뉴스]남원 수지면주민, 가축분..

남원시, 고고(GO!古)가야주민수호단..

남원시 청렴동아리, 청렴캠페인 추..

남원시환경사업소, 뱀사골 맑은 계..

순창군 관내 20곳 기업체에 문화공..

임실군 건강하고 안전한 농작업 환..

남원 요천에 종합물놀이장 만든다

최신뉴스

가칭)남원언론인협회 집행부 구성 ..  

"도내 이통장 기본수당 30만원으로..  

‘우리 다 함께 웃어요’순창군 공..  

순창 매실, 서울 도심 소비자들에..  

임실군, 공무원 농촌일손돕기 ‘구..  

전북도내 관광지 41곳에 무료 와이..  

남원시농기센터, 홈커밍데이 개최  

김순복 남원시 노인복지담당, 대통..  

남원 원룸 사망사건 60대 여성 검..  

강인형 전 순창군수, 대법원 벌금 ..  

순창군, 오는 주말에 순창농요금과..  

순창군 바이오헬스 마이크로바이옴..  

임실군의회, 심폐소생술 전문응급..  

농공전주․완주․임실지..  

남원 요천에 종합물놀이장 만든다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