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경제일반금융기업생활경제

최종편집:2019-01-17 오후 05:26:20

전체기사

경제일반

금융

기업

생활경제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경제/IT > 경제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남원 춘향애인, 올해 전국 5대 브랜드 도약한다

산지유통시설 확충 -로컬푸드 직매장과 직거래장터도 지원

2019년 01월 07일(월) 11:20 [임순남뉴스]

 

ⓒ 임순남뉴스

지난해 매출 851억원과 전국 10대 농산물에 선정된 춘향애인이 올해 전국 5대 브랜드로 도약을 목표로 연초부터 힘차게 움직이고 있다.

춘향애인은 또 2020년 연매출 1000억원을 올려 지역경제 활성화와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할 계획이다.

남원시와 조합공동법인은 이를 위해 통합마케팅 활성화, 산지유통시설 확충, 국내외 농특산물 판로 확대에 힘을 쏟기로 했다. 또, 소규모 생산농가와 농산물 가공업체의 소득향상을 위해서도 다양한 지원을 하기로 했다.

먼저 로컬푸드직매장에 참여하는 농가에는 비닐하우스 시설비와 잔류농약 검사비를 지원한다. 소비자들의 신뢰를 높이기 위해 농가현장 체험과 홍보활동도 펼친다.

수도권 직거리재장터에 참여하는 농가에는 부스비와 참가 보상비를 지원해 부담을 덜어주기로 했다.

한편, 2013년 출발한 남원농산물 공동브랜드 춘향애인은 첫해부터 600억원이 넘는 매출을 올려 성장가능성을 보였다. 이어, 2014년 농협중앙회가 연 전국 농산물 브랜드대전에서 전국 12대 농산물 공동브랜드에 선정되면서 700억 달성탑을 수상했다.

춘향애인은 2014년 725억, 2015년 759억, 2016년 766억, 2017년 830억, 2018년 851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춘향愛인이 이처럼 소비자들로부터 인기를 얻을 수 있었던 것은 남원농산물의 우수성과 철저한 품질관리가 뒷받침되었기 때문이다. 여기에, 농민들이 어려워하는 유통과 판매를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에서 맡아 농민들은 농사에 전념할 수 있는 덕분이다.

또, 1인 소비자 시대에 발맞춰 농산물 소포장과 국내외 시장을 확대하는 등 한발 앞선 판매 전략이 주효했기 때문이다.

춘향애인은 매출이 늘어나면서 참여하려는 농가가 꾸준히 늘고 있고, 초창기 딸기, 파프리카, 감자, 상추, 오이, 멜론, 포도, 배 등 8개였던 품목이 육성품목 7개(토마토, 방울토마토, 오이, 배, 수박, 애호박, 양파)를 더해 15개로 늘어났다.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이용호, "복당하겠다'-지역구의원, ..

[인사]국민연금공단

민주당, 이용호 의원 복당 보류...1..

순창읍 남계지구31호 전원마을 조성..

임실군, 어려운 이웃에 임실사랑 상..

임실군, 귀농·귀촌인 안정적인 정..

임실군, 2019년 통합마케팅 협의회 ..

임실군, 농촌지도 시범사업 이달 31..

순창 젊은 농업인, 청년창업농 지원..

남원시, 설 명절 성수식품 특별점검

최신뉴스

임실군, 양질의 하수도 서비스 제..  

임실봉황인재학당 교육과정 설명회..  

순창군, 소비자가 뽑은 브랜드 대..  

순창군, 농업인 국가유공자 지적측..  

[신년인터뷰]"옥정호 중심 명품생..  

"광주광역시 행정처분에 대한 결의..  

임실군의회, "토양정화업 변경등록..  

남원시, 사랑의 광장 외 2개 시설 ..  

남원시, 축산물 위생 점검 실시  

“친절하고 살맛나는 천년남원 만..  

남원시, 증산정책 탈피 소비자가 ..  

남원시, '게판5분展' 1만여명 방문..  

순창군, 자동차세 연납 고지서 발..  

순창군,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노..  

순창군, 올해 33개 스포츠대회 확..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