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온넷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일반지방자치중앙정치6.2지방선거

최종편집:2019-06-19 오전 10:14:46

전체기사

정치일반

지방자치

중앙정치

6.2지방선거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정치 > 지방자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신년사]황숙주 순창군수

"유시유기 뜻 새겨 안전하고, 행복한 행정 펼쳐나가겠습니다"

2019년 01월 01일(화) 10:32 [임순남뉴스]

 

↑↑ 황숙주 순창군수

ⓒ 임순남뉴스

존경하는 순창군민 여러분! 그리고 전북도민 여러분!
새로운 희망과 기대 속에 2019년 기해년(己亥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기해년(己亥年) 순창군의 사자성어는 `늘 정신차려 무슨 일이건 빌미를 살피라`는 뜻인 ‘유시유기(惟時惟幾)’로 정했습니다.
올 한해도 유시유기의 뜻을 새겨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을 느끼는 따뜻한 행정을 펼쳐나가겠습니다.
기해년 새해에도 변함없는 관심과 사랑으로 지켜봐 주시기 바랍니다.

올해는 순창이라는 이름이 역사 속에 등장한지 1,000년 하고 1년이 되는 해입니다. 천년이라는 역사와 전통을 지켜온 선조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새롭게 시작되는 새천년을 자랑스럽게 물려주기 위해 더 열심히 뛰겠습니다.

저와 공직자들은 올해 예산 5천억 달성, 관광객 5백만명 유치, 인구 4만명 달성이라는 3대 비전과 농업, 관광, 문화, 교육, 복지, 경제 등 6대 역점분야를 성공적으로 추진해 순창군을 대한민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고장으로 만들겠습니다.

투자선도지구와 참살이발효마을을 통한 장류와 미생물산업에 주력하고, 새로운 특화산업 개발과 친환경농업, 장수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에도 집중하겠습니다. 특히 올해는 섬진강 뷰라인 연결사업, 강천산야간명소화사업, 수체험센터 건립, 동굴형 체험관등 대형 관광개발 프로젝트의 완공을 앞두고 있어, 관광유치에 많은 기대가 되는 한해입니다
.
기해년(己亥年) 새해에도 지치지 않는 열정으로 공정하고 투명하게 군정을 운영하여 정직한 사람이 대접받는「정의로운 순창」을 만들 것을 약속드리며, 모든 분들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순창군수 황숙주

 worldag@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임순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순남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임순남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순창군 관내 20곳 기업체에 문화공..

[포토뉴스]남원 수지면주민, 가축분..

임실군 감성리 일대 버드나무 생태 ..

남원시 청렴동아리, 청렴캠페인 추..

임실군 건강하고 안전한 농작업 환..

남원시, 고고(GO!古)가야주민수호단..

남원시환경사업소, 뱀사골 맑은 계..

남원 요천에 종합물놀이장 만든다

농공전주․완주․임실지..

임실군의회, 심폐소생술 전문응급처..

최신뉴스

순창군, 8월부터 화장 장려금 확대..  

[포커스]이환주 남원시장  

순창 복흥출신 박상익씨 법원 부이..  

임실군, 올 하반기 핵심사업 고삐 ..  

검찰, 돈 다발 주고받은 전 건설사..  

임실군, 창의적이고 유연한 적극행..  

남원시보건소, 전자담배 쥴 유해성..  

이용호의원, 표시·광고의 공정화..  

"임실군 개인위생수칙으로 A형간염..  

임실군 운정지구 마을하수도 정비..  

임실군, 생애 맞춤형 인구정책 풍..  

2018 회계연도 결산, 조례안 등 심..  

순창군, 화장장려금 확대 지원  

순창군, 순창읍 중앙로 지중화 사..  

가칭)남원언론인협회 집행부 구성 ..  



인사말 - 회사소개 - 조직도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제호 : 임순남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402-81-79696 / 주소: 전북 임실군 신덕면 불재로 657 / 발행·편집인: 김성수
mail: r6z@hotmail.f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1 / 등록년월일 : 2011년 04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수
Copyright ⓒ주식회사 임순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